네티즌칼럼 챗 게시판

       안녕하세요 네티즌 세상을 위하여... 입니다. 이곳은 이 사이트를 방문하는 여러분들 끼리 사용할 수 있는 자유로운 채팅방입니다.
      어떤 대화 주제도 좋습니다. 재미있고 유익한 시간을 만들어나가요. ^^




Total article 204 :  7 page / total 9 page  Login  Join  

[1][2][3][4][5][6] 7 [8][9]

images subject name vote hit
0 147
   굉장한 불편함입니다. 크롬이 요새 이상해져서 파이어팍스 브라우저를 이용하고 있는데 이런 불편함이 있어서 안좋네요. 예전에는 없었던 불편함인데 이렇게 업데이트된 파폭에서 그러네요. ㅡ_ㅡ
 66062
4 116
   자꾸 KDI 운운하면서 연금 납입요율 올려야 한다고 어용방송 대변자 노릇만 하는 방송 TV 처분하여 시청료 납부 하지 말아야 합니다. 오늘 아침만 여러번 이런 방송을 했는데 이 자식들은 애초에 정부가 국민연금 만들 때 약속했던 보장을 계속적으로 지키지 못하고 납입 요율을 중간에 변칙 올린 것에 대한 언급은 안하면서 또 거기에 대한 책임은 어떻게 지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안하면서 기금만 고갈된다고 떠들고 앉았
 66062
5 219
   관심있는 분들은 비밀글이나 제 연락처로 연락이나 문자 메시지 부탁드립니다. 이윤찬(HP: 010-8283-5482) 지금 일하고 있는 데가 있긴 한데 필요할 때마다 시간당 알바를 해주는 형식이라 시간이 너무 많이 남아 이렇게 추가 일자리 구합니다. 재택근무는 특성 상 급여는 주3일 하루 3.5시간 근무 기준 실수령액 월급 100만원이나 2주마다 주급 50만원 선불, 아니면 일전에 잠깐 동네 교수님 일 해줬던 때와 똑같이 시간당 21,200
 66062
2 68
   https://blog.naver.com/gdvisual/223277288131 여기 블로그에 해당 차단 해제 방법이 말미에 나와 있는데 이 글 작성 날짜가 링크 열어보시면 알겠지만 2023년 11월 28일이라서 비교적 최신의 정보인데 이렇게 구글이 장난을 치고 있더라구요. 저도 이 차단된 유튜브 해제 방법을 모르고 있다가 영 모르겠어서 인터넷에서 찾아본 거였는데 이재명 관련 유튜브를 차단했던 분들은 이상하게 그 이후로 일절 이재명 관련 유튜브가 왜
 66062
5 222
   누구 사주를 받은 건지 계속 엉뚱한 소리를 하네요. 고속도로 지하화를 할 것 같으면 차라리 그 돈으로 열차를 깔지 위험한 고속도로 지하화를 왜 하는지 이 정권이 기획을 한 거라면 정말 철퇴를 맞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처음 이 기획 보도를 접하고 얘네들이 무슨 소리를 하는지 제 귀를 의심할 정도였네요. 헐~ ㅡ_ㅡ
 66062
34 453
   1. 형이 윗몸일으키기 하다가 허리 삐끗할 수 있다고 조심하라고 해서 매일 같이 이 운동하면서도 나도 혹 그러지 않을까 평소 좀 몸을 관찰하면서 하고 그랬는데 오늘 생각이 나서 이렇게 관련 내용을 언급해 봅니다. TV에서도 이 내용이 나왔는데 우습게 생각하다가 큰 코 다칠 수 있으니까요. 대체 운동을 찾아야 하는데 뭐가 좋을지 딱히 생각나는 게 없네요. ㅡ_ㅡ; 2. 요새 매일같이 듣는 윈앰프 선곡한 음악 듣다가 어제 한
 66062
9 252
   저도 어떤 세계정세 유튜브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에 낚였는데 AI 음성에 온통 미국 찬양, 반중/반러 내용 가지고 나중엔 미국이 일본을 경계하면서 한국과 친해질 거라는 중간 결론을 도출하면서 나머지 재미없는 국제 정세 내용을 떠드는 걸 봤는데 이미 좀 시간이 지난 미래학자의 내용인 듯 했고 기분이 나쁜 건 제가 이런 낚시성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을 보고 낚였다는 사실인데 정작 동영상은 자신들이 전달, 주입하고 싶었던
 66062
9 554
   노란색 사각형 보시면 알겠지만 예전에 21H2 윈도우즈10에도 설치가 됐던 업데이트인데 22H2 용이 설치되고 나서 갑자기 브라우저 열리는 느낌이 엄청 무겁습니다. 뭔가 누덕누덕 코드를 덧붙인것 같은데 업데이트 되고 나서 이러니 썩 기분은 좋지 않습니다. 이 본체가 사양이 낮지 않아서 평소 빠릿빠릿해진 느낌이 있었는데 이 업데이트 때문에 상당부분 그 느낌이 사라져 버렸습니다. ㅡ_ㅡ 어떤 업데이트를 했길래... 업데이
 66062
9 249
   이게 뇌 쪽에 미세한 모세혈관이 터졌는지 약간 찌릿한 느낌이 들었고 일전에도 잠깐 언급드렸지만 요새 등산 운동을 안한지 4개월 20일이 훨씬 지나서 그동안 왕복 36분 출퇴근길을 걷고 집에서 근력운동 및 스트레칭을 꾸준히 해주었지만 역시 음식 조절은 잘 못해서 많이 먹고 짠 음식도 가리지 않고 뷔페식당 등에서 남김없이 다 먹었기 때문인지 뇌혈류 이상 전조 증상 같은 게 간혹 이렇게 느껴진 것 같았고 어차피 현 상태
 66062
0 47
   해당 유튜브 댓글 아마도 키다리샘 인터넷 관련 속도는 한국의 5G 인터넷 속도를 놓고 인용하신 자료 같습니다. ㅋㅋ. 이론적 속도와 너무 많이 차이가 나는 한국의 5G 서비스는 사실 저도 좀 불만인데 유튜브 보는 데 지장이 없고 이동 중 앱 설치를 제외하고 다운로드를 거의 받지 않아 불편한 수준은 아니지만 서비스 시행할 때 홍보했던 속도보다 평소 늘 훨씬 못미쳐서 향후 나올 차세대 스마트폰 인터넷 기술도 별로 믿음이
 66062
1 62
   이게 밥솥에 밥만 전용으로 빠르게 메뉴를 한번만 눌러 취사를 시작할 수 있는 "DIRECT TOUCH" 메뉴가 있어서 "백미(1번누름)/백미쾌속(2번누름)" 을 누르면 5초 뒤에 자동으로 취사가 시작된다고 말씀을 드려도 왜 예전처럼 우상단 "압력취사" 버튼을 누르는 게 아니냐고 왜 뺑뺑이 돌아가는 게 안보이냐고 자꾸 전원 플러그를 꼽았다 뺐다 하셔서 제가 그렇게 하면 밭솥 금방 고장난다고 말씀드려도 막무가내로 예전과 틀리다고
 66062
4 128
   저도 나이가 들면서 자주 씻으려고 하는데 잘 될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실천을 하려고 노력합니다. 요새 유튜브를 보니 빈대가 자주 출몰해 사람을 물기도 하고 그런답니다. 저 같으면 오랫동안 등산하면서 집에 도착해 샤워를 하거나 세수를 하면서 발을 닦았는데 요샌 등산을 안하니 회사 다녀와서 세수할 때 발을 닦는 식으로 몸 관리를 하려고 합니다. 물론 이따금 목욕을 자주 해줘야 몸에서 냄새도 나지 않을 것이구요. 노파
 66062
2 68
   머스크가 트위터를 X로 이름을 변경하고 나서도 그런 정책은 변함이 없던데 웃기는 게 이름만 바꾸면 뭐하나요? 저한테 저랑 비슷한 트위터 하나 보여주지 않으면서 그게 바뀐 거라고 말할 수 있는지 그냥 저와 비슷한 트위터가 분명 지구상엔 여럿 있지만 독자들에게 노출해 주기 싫은 거라고 솔직하게 말하세요. 트위터의 존재 이유가 무엇인지 오늘도 변함없이 심각한 회의감을 느낍니다. 갑자기 오늘 "네티즌 세상을 위하여...
 66062
2 60
   아래와 같습니다. 헐~ 이 자식들 보니까 대번에 안되겠어서 [그림3] 보시는 바와 같이 우상단 신고하기로 다나와 쪽에 신고를 했습니다. 어머니한테 구입 전 이 얘기를 했더니 사지 말라고 하셔서 화면 스크린 캡처 후 이렇게 챗게시판에 글을 작성해 올립니다. [그림1 - 다나와에 표시된 가격] [img:다나와가_좀_이상해졌네요_헐1.png,align=,width=1280,height=1024,vspace=0,hspace=0,border=1] [실제 지마켓 쇼핑몰 연결 후 판
 66062
2 57
   다른 분들은 어떨지 모르겠지만 구글은 국내 검색 시장도 거의 장악하다시피 했죠. ㅋㅋ 구글이 생각보다 독점을 위해 많은 노력을 했나 봅니다. 사실 검색 결과 보여주는 기술이 국내의 상업화된 검색보다 뛰어나긴 합니다. 최근엔 검색 결과를 다 보여주지 않는 쪽으로 많이 바뀌긴 했지만 개선의 여지는 있습니다. ================================================================
 66062
2 144
   전 드랍박스를 AMD 레고르 X2-260 본체엔 항상 연결해 두고 아이폰에 다른 1대, 회사 컴과 집에 있는 다른 컴들에서 사용할 때 나머지 1대 등 이렇게 총 3대를 로그인해 썼는데 이 놈의 드랍박스가 최근부터 아래와 같이 최대 2대 까지 로그인해 사용할 수 있게 1대 연결을 줄이고 안내엔 3대 까지 연결해 쓸 수 있다고 사기를 치더라구요. 헐~ 얘네들이 좀 맛이 갔거나 "에버노트" 와 비슷한 길을 걸어가는 것 아니냐는 의구심이
 66062
3 57
   아버지는 평소 새벽에 제가 방 문 살짝 여닫고 거실을 왔다갔다 하는 것도 시끄럽다고 주무시다 말고 잔소리를 하시기 때문에 새벽엔 늘 조심조심 했는데 지난 두 달 반 동안 지리한 보안 처리 작업을 끝내느라 목욕을 못하다가 방금 하고 나니 아주 개운하고 좋습니다. ㅋㅋ 또 이렇게 어머니만 집에 계실 때는 제 방에서 음악도 맘 놓고 들을 수 있어 좋습니다. ^^; 여러분은 가족과 같이 살면서 이런 케이스 없으신가요?
 66062
0 63
   아까 목사님한테 전화가 와서 여태까지 작업한 거 신나게 자랑하고 난 뒤 윗몸일으키기와 팔굽혀펴기 하고 산책 까지 다 마치고 오니까 어머니가 창고 정리한다고 부산을 떠셔서 좀 도와드리고 누나가 어제 가져온 초코볼을 두 개 먹었더니 급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조금 전에는 어머니가 시장에서 사 오신 쪽파도 1.2킬로 그램 정도 다듬는 것 도와드리고 시원한 우유도 싱싱고 칸에서 하나 꺼내 먹었습니다. 아이비 호스팅 구 아
 66062
2 63
   예전에도 몇 번 그런 적 있어서 제가 이번에 어머니께 성화를 내면서 야단을 좀 쳤는데 어머니 나머지 절반은 냉장고에 넣어두고 먹자고 하시는데 제가 북한은 굶어죽는 사람도 속출한다는데 어머니 이웃과 나눠먹지는 못할망정 이렇게 좋은 음식 버리면 죄 받아요 그랬더니 어머니 잘못을 인정하시면서 한탄을 하십니다. 아이참 곶감, 맛있는 음식을 이렇게 못 먹고 버리는 마음이 참 착잡하네요. 어머니도 제 마음과 똑같을 겁니
 66062
2 70
   언제부터인가 이래서 이 레고로 X2-260 본체에선 소스를 수정하기가 곤란해졌습니다. 그래서 여기선 오래 전부터 저녁에 조명등를 켜놓고 여러 단행본을 보면서 책정리를 하는 용도로 쓰고 있는데 이것 누구짓인지 수상하지 않나요? 아마도 저를 주시하고 있는 윈도우즈10 개발자 해커의 소행이 아닐까 생각되는데 이런 식으로 윈도우즈에 장난칠 것 같으면 과연 어느 유저가 윈도우즈를 믿고 사용할까요 황당합니다. 이 증상 때문
 66062
4 67
   또 이상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최근 언제부터인가 윈도우즈10 기본 메일 앱으로 메일이 배달 돼 열어보면 제목 밑에 메일 내용이 보이지 않는 현상이 요새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엄청 짜증이 나는데 아웃룩 365 프로그램을 이용하라는 뜻인지 윈도우즈 기본 메일 앱에 가끔 이런 현상이 발생합니다. 여러분은 그렇지 않으신지... <추신> 이게 지금은 다시 보이는데 누가 이렇게 장난치죠? MS가 이렇게 프로그래밍
 66062
0 73
   (부모님 명의가 아닌) 제 이름으로 돼 있는 예금의 합계를 계산하기 위해선 엑셀 파일에 있는 제 이름의 돈과 아이폰13 가계부에 기재돼 있는 은행 입출식 통장 잔액, 그리고 아이폰6 가계부에 기재돼 있는 은행 입출식 통장 잔액을 모두 더하면 되는데 처음엔 국민은행이 제 자산을 제대로 다 찾아준 줄 알았지만 이상하게 토스 앱이 산출한 전체 자산 잔액이 2천만원 가량 빈 걸 눈치채고 나서 평소 이런 앱들이 전체 자산을 다
 66062
3 219
   제가 이 FX-4100 CPU 주컴 본체에 인텔 730 SSD 달은 이후로 예전엔 비교적 빨리 실행이 됐었는데 윈도우즈10 업데이트 문제인지 이제는 이렇게 일러스트 CC 2017 실행시키는 데 이용이 불가능할 정도로 너무 느려져 버렸습니다. 예전엔 이렇지 않았다는 건 업데이트 문제가 확실하다는 이야기죠. 프로그램이 열리기 까지 너무 오래 걸려서 작업을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마이크로소프트 이 자식들 하는 짓이 제 말이 맞다니
 66062
0 68
   예전엔 이게 "마이 페이지" 나 "카드" 메뉴 혹은 우상단 가로선 3개 보이는 "전체 메뉴" 에 있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아래 이미지를 보시는 것처럼 "생활편의" 메뉴로 이동했다는 걸 고객센터에 전화하는 사이에 알게됐고 이게 제가 메뉴를 찾는 사이 사이트에서 케이스 바이 케이스로 나타나게 했는지 하도 이상해서 상담사한테 해외결제와 원화결제 차단 메뉴를 이런 곳에 쑤셔 박아 놓으면 어떻게 하냐고 윗선에 건의해 달라고
 66062
3 60
   뭔가 페이팔 로그인 기능에 문제가 계속 발생하는 것 같은데 아까 회사에서 어떤 일 때문에 페이팔에 로그인할 일이 있어서 분명히 맞는 비번을 쳤는데 이상하게 로그인 실패가 떠서 비번을 초기화한 후 로그인에 성공했지만 집에 도착해 다시 주컴에서 로그인을 시도하니 자꾸 비번이 틀렸다고 아래 이미지와 같이 뜹니다. 이건 무슨 경우래요? 페이팔에 무슨 문제가 생긴 것 맞죠? 예전에도 보안 관련해서 알 수 없는 이메일을
 66062
5 74
   어제부터 아버지가 개표 결과가 궁금하다고 해서 선관위에 들어가서 개표결과를 보려고 했더니 아래와 같이 덜렁 타이틀만 걸어놓아서 전 처음에 개표가 아직 진행이 안된 줄 알았는데 오늘 아침에 일어나서도 똑같이 이래서 한번 제목을 클릭해 봤더니 젠~장 아래에 조회조건을 선택할 수 있는 셀렉트 박스가 그제서야 나타나더라구요. 선관위도 다 공무원 월급 받고 일하는 조직일텐데 여당 행정부라서 국민들한테 개표결과를 제
 66062
6 130
   어제 회사에서 오는 길에 어머니를 만나 은행 일 보고 나서 길거리에 낱개로 1500원씩 파는 왕만두 4개를 사가지고 집에 와서 부모님은 한 개씩 드시고 저는 큰거 2개랑 저녁 식사 때 조미김과 고추멸치를 먹고 나서 며칠 전 책가위를 한 "팔자비법" 목차 한글 풀이한 거 괄호에다 한자 기재해 당일 복습 진도를 나갔는데 사이트에 업로드한 내용 보면서 공부하다가 하도 졸려서 마저 다 마치고 잠자리에 들었지만 제목에서 말씀드
 66062
8 98
   요새 계속 그런데 저번에 대한통운에 전화해서 문제점을 알려주는 과정에서 통화대기 중에 동그라미가 사라져서 상담사한테 마저 이 내용 전달하고 끊었는데 요새 또 다시 이 증상이 발생하고 있네요. 이 문제는 왜 고질적으로 약방의 감초처럼 발생해 저번에 인스타그램 앱 삭제했던 경우처럼 유저들 괴롭히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대한통운 아이폰13 앱 바탕화면 아이콘에서 빨간색 동그라미가 내용을 다 뒤집어 봐도 사라지
 66062
2 73
   제 방 베란다 쪽에 그 본체를 놓고 비가 오면 습기차서 본체가 고장나는데 하면서 걱정하는 꿈을 꿨네요. 벌써 오래 전에 분해해서 버린 그 본체를요. 또 일전에 저희 아파트 어느 분이 컴퓨터 점검 의뢰하실 때 팔았던 다른 본체 한 대도 이미 없는 상태인데 그 본체도 꿈에 나타났네요. 저를 거쳐간 본체가 아주 많은데 그게 이상하게 오늘 새벽에 깨어나기 전 꿈에 나타났다는 거지요. 사람이나 예전에 공부하던 시절이 꿈에 나
 66062
3 74
   처음에는 그려려니 했는데 수리비가 사실상 새 제품 구입 가격과 거의 나지 않아 좀 불합리하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봉천역 인근 서비스센터가 낙성대역 근처로 이사가고 교통편도 불편해 제가 8kg이나 나가는 무거운 것 들고 가는 게 부담이 돼서 누나가 우리집에 온 김에 간 거였는데 누나 말로는 우리 아파트 정문에서 한번에 가는 맞춤형 버스가 있다지만 배차 간격도 불확실해서 그곳 주차장도 없어서 주차하기 힘들다는데 힘
 66062
7 87
   이것 왜 그러냐고 고객센터에 전화해서 시정을 요구하면 그 사람들 통신회사에서 그러는 거라고 발뺌을 하는데 드랍박스 2단계 인증할 때 문자 메시지 오는 것 보면 정말 번개같이 인증 문자가 도착하는데 유료 서비스가 이렇게 메시지가 늦게 도착하는 건 굉장히 큰 문제가 있는데 최근에 메시지 배달 속도가 더 느려져서 정말 짜증이 날 정도입니다. 이것 다시 따지면 정 불만이시면 다른 회사 서비스 이용하라고 배째라는 식으
 66062
5 81
   아까부터 카톡 채팅창이 열리지 않는 증상이 발생하더니 조금 전 완전 먹통이 됐습니다. 그래서 스마트폰으로 카톡을 이용하면서 이 챗 게시판에 글을 작성하고 있는데 유플러스 인터넷이 한동안 이런 일이 없다가 오늘 크게 한번 터지네요? 혹 해커가 날라오는 메시지 받기 싫어서 네트워크를 먹통 만들어 놓은 건 아닐까요? ㅋㅋ 아무래도 그것 때문이라는 생각이...
 66062
0 81
   아래와 같이 "공적연금 소득공제액" 이란 1년 전체 소득에서 해당 공제액을 제하고 세액을 산출하는 중간 과정의 요소인데 소득이 적은 사람들은 소득구간 세율이 작기 때문에 그만큼 환급받아야할 세액이 적다는 것이고 그만큼을 당시에 안 돌려 받았어도 추후에 국민연금(or 노령연금) 받을 때 세금을 덜 내는 액수가 미미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ㅋㅋ 그래도 액수가 궁금해서 오늘 알아본 거였는데 아무래도 카톡 AskU
 66062
1 82
   http://삼성산주공.apti.co.kr 에다 관리사무소가 올린 마을 변호사 관련 이미지가 흐릿하게 보여서 방금 그쪽에 전화해서 다시 올려달라고 했더니 30분 있다가 연락 온 직원 말이 300dpi에서 600dpi로 해상도를 올려도 마찬가지로 그 정도 밖에 뚜렷이 안보인다고 해서 제가 1층 현관 앞에 게시된 종이 출력 게시물을 가져다가 제 L365 복합기를 이용, 600dpi 해상도로 한번 스캔해 봤는데 이게 보니까 원본 스캔 이미지 해상도는
 66062

[1][2][3][4][5][6] 7 [8][9]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pooh長

서울 관악구 호암로 399, 308동 403호 TEL: 02-883-5482
CopyRight©Y.C.Lee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7.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