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칼럼 챗 게시판

       안녕하세요 네티즌 세상을 위하여... 입니다. 이곳은 이 사이트를 방문하는 여러분들 끼리 사용할 수 있는 자유로운 채팅방입니다.
      어떤 대화 주제도 좋습니다. 재미있고 유익한 시간을 만들어나가요. ^^




Total article 270 :  10 page / total 11 page  Login  Join  

[1][2][3][4][5][6][7][8][9] 10 ..[11][다음 10개]

images subject name vote hit
9 105
   엄청 심각한 상황 인식을 느끼게 만듭니다. 즐겨찾기는 내가 모아 놓은 건데 아무리 크로미움 브라우저가 무료라고 해도 즐겨찾기 기능을 이렇게 만들어놓을 자유와 권리는 없습니다. ㅡ_ㅡ 이것 완전 소송감인데 누구 하나 이 문제 가지고 문제를 제기하는 사람이 없으니 큰 일 입니다. 이것 아마도 정치권이나 정보 당국의 묵인 하에 이 크로미움 개발자들이 계속 만행을 저지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니면 그들과 협작해 세계
 67175
18 492
   굉장한 불편함입니다. 크롬이 요새 이상해져서 파이어팍스 브라우저를 이용하고 있는데 이런 불편함이 있어서 안좋네요. 예전에는 없었던 불편함인데 이렇게 업데이트된 파폭에서 그러네요. ㅡ_ㅡ
 67175
12 243
   자꾸 KDI 운운하면서 연금 납입요율 올려야 한다고 어용방송 대변자 노릇만 하는 방송 TV 처분하여 시청료 납부 하지 말아야 합니다. 오늘 아침만 여러번 이런 방송을 했는데 이 자식들은 애초에 정부가 국민연금 만들 때 약속했던 보장을 계속적으로 지키지 못하고 납입 요율을 중간에 변칙 올린 것에 대한 언급은 안하면서 또 거기에 대한 책임은 어떻게 지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안하면서 기금만 고갈된다고 떠들고 앉았
 67175
15 376
   관심있는 분들은 비밀글이나 제 연락처로 연락이나 문자 메시지 부탁드립니다. 이윤찬(HP: 010-8283-5482) 지금 일하고 있는 데가 있긴 한데 필요할 때마다 시간당 알바를 해주는 형식이라 시간이 너무 많이 남아 이렇게 추가 일자리 구합니다. 재택근무는 특성 상 급여는 주3일 하루 3.5시간 근무 기준 실수령액 월급 100만원이나 2주마다 주급 50만원 선불, 아니면 일전에 잠깐 동네 교수님 일 해줬던 때와 똑같이 시간당 21,200
 67175
8 205
   https://blog.naver.com/gdvisual/223277288131 여기 블로그에 해당 차단 해제 방법이 말미에 나와 있는데 이 글 작성 날짜가 링크 열어보시면 알겠지만 2023년 11월 28일이라서 비교적 최신의 정보인데 이렇게 구글이 장난을 치고 있더라구요. 저도 이 차단된 유튜브 해제 방법을 모르고 있다가 영 모르겠어서 인터넷에서 찾아본 거였는데 이재명 관련 유튜브를 차단했던 분들은 이상하게 그 이후로 일절 이재명 관련 유튜브가 왜
 67175
12 385
   누구 사주를 받은 건지 계속 엉뚱한 소리를 하네요. 고속도로 지하화를 할 것 같으면 차라리 그 돈으로 열차를 깔지 위험한 고속도로 지하화를 왜 하는지 이 정권이 기획을 한 거라면 정말 철퇴를 맞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처음 이 기획 보도를 접하고 얘네들이 무슨 소리를 하는지 제 귀를 의심할 정도였네요. 헐~ ㅡ_ㅡ
 67175
41 604
   1. 형이 윗몸일으키기 하다가 허리 삐끗할 수 있다고 조심하라고 해서 매일 같이 이 운동하면서도 나도 혹 그러지 않을까 평소 좀 몸을 관찰하면서 하고 그랬는데 오늘 생각이 나서 이렇게 관련 내용을 언급해 봅니다. TV에서도 이 내용이 나왔는데 우습게 생각하다가 큰 코 다칠 수 있으니까요. 대체 운동을 찾아야 하는데 뭐가 좋을지 딱히 생각나는 게 없네요. ㅡ_ㅡ; 2. 요새 매일같이 듣는 윈앰프 선곡한 음악 듣다가 어제 한
 67175
21 427
   저도 어떤 세계정세 유튜브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에 낚였는데 AI 음성에 온통 미국 찬양, 반중/반러 내용 가지고 나중엔 미국이 일본을 경계하면서 한국과 친해질 거라는 중간 결론을 도출하면서 나머지 재미없는 국제 정세 내용을 떠드는 걸 봤는데 이미 좀 시간이 지난 미래학자의 내용인 듯 했고 기분이 나쁜 건 제가 이런 낚시성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을 보고 낚였다는 사실인데 정작 동영상은 자신들이 전달, 주입하고 싶었던
 67175
21 753
   노란색 사각형 보시면 알겠지만 예전에 21H2 윈도우즈10에도 설치가 됐던 업데이트인데 22H2 용이 설치되고 나서 갑자기 브라우저 열리는 느낌이 엄청 무겁습니다. 뭔가 누덕누덕 코드를 덧붙인것 같은데 업데이트 되고 나서 이러니 썩 기분은 좋지 않습니다. 이 본체가 사양이 낮지 않아서 평소 빠릿빠릿해진 느낌이 있었는데 이 업데이트 때문에 상당부분 그 느낌이 사라져 버렸습니다. ㅡ_ㅡ 어떤 업데이트를 했길래... 업데이
 67175
20 437
   이게 뇌 쪽에 미세한 모세혈관이 터졌는지 약간 찌릿한 느낌이 들었고 일전에도 잠깐 언급드렸지만 요새 등산 운동을 안한지 4개월 20일이 훨씬 지나서 그동안 왕복 36분 출퇴근길을 걷고 집에서 근력운동 및 스트레칭을 꾸준히 해주었지만 역시 음식 조절은 잘 못해서 많이 먹고 짠 음식도 가리지 않고 뷔페식당 등에서 남김없이 다 먹었기 때문인지 뇌혈류 이상 전조 증상 같은 게 간혹 이렇게 느껴진 것 같았고 어차피 현 상태
 67175
3 134
   언제부터인가 이래서 이 레고로 X2-260 본체에선 소스를 수정하기가 곤란해졌습니다. 그래서 여기선 오래 전부터 저녁에 조명등를 켜놓고 여러 단행본을 보면서 책정리를 하는 용도로 쓰고 있는데 이것 누구짓인지 수상하지 않나요? 아마도 저를 주시하고 있는 윈도우즈10 개발자 해커의 소행이 아닐까 생각되는데 이런 식으로 윈도우즈에 장난칠 것 같으면 과연 어느 유저가 윈도우즈를 믿고 사용할까요 황당합니다. 이 증상 때문
 67175
4 111
   또 이상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최근 언제부터인가 윈도우즈10 기본 메일 앱으로 메일이 배달 돼 열어보면 제목 밑에 메일 내용이 보이지 않는 현상이 요새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엄청 짜증이 나는데 아웃룩 365 프로그램을 이용하라는 뜻인지 윈도우즈 기본 메일 앱에 가끔 이런 현상이 발생합니다. 여러분은 그렇지 않으신지... <추신> 이게 지금은 다시 보이는데 누가 이렇게 장난치죠? MS가 이렇게 프로그래밍
 67175
1 158
   (부모님 명의가 아닌) 제 이름으로 돼 있는 예금의 합계를 계산하기 위해선 엑셀 파일에 있는 제 이름의 돈과 아이폰13 가계부에 기재돼 있는 은행 입출식 통장 잔액, 그리고 아이폰6 가계부에 기재돼 있는 은행 입출식 통장 잔액을 모두 더하면 되는데 처음엔 국민은행이 제 자산을 제대로 다 찾아준 줄 알았지만 이상하게 토스 앱이 산출한 전체 자산 잔액이 2천만원 가량 빈 걸 눈치채고 나서 평소 이런 앱들이 전체 자산을 다
 67175
5 264
   제가 이 FX-4100 CPU 주컴 본체에 인텔 730 SSD 달은 이후로 예전엔 비교적 빨리 실행이 됐었는데 윈도우즈10 업데이트 문제인지 이제는 이렇게 일러스트 CC 2017 실행시키는 데 이용이 불가능할 정도로 너무 느려져 버렸습니다. 예전엔 이렇지 않았다는 건 업데이트 문제가 확실하다는 이야기죠. 프로그램이 열리기 까지 너무 오래 걸려서 작업을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마이크로소프트 이 자식들 하는 짓이 제 말이 맞다니
 67175
0 101
   예전엔 이게 "마이 페이지" 나 "카드" 메뉴 혹은 우상단 가로선 3개 보이는 "전체 메뉴" 에 있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아래 이미지를 보시는 것처럼 "생활편의" 메뉴로 이동했다는 걸 고객센터에 전화하는 사이에 알게됐고 이게 제가 메뉴를 찾는 사이 사이트에서 케이스 바이 케이스로 나타나게 했는지 하도 이상해서 상담사한테 해외결제와 원화결제 차단 메뉴를 이런 곳에 쑤셔 박아 놓으면 어떻게 하냐고 윗선에 건의해 달라고
 67175
4 81
   뭔가 페이팔 로그인 기능에 문제가 계속 발생하는 것 같은데 아까 회사에서 어떤 일 때문에 페이팔에 로그인할 일이 있어서 분명히 맞는 비번을 쳤는데 이상하게 로그인 실패가 떠서 비번을 초기화한 후 로그인에 성공했지만 집에 도착해 다시 주컴에서 로그인을 시도하니 자꾸 비번이 틀렸다고 아래 이미지와 같이 뜹니다. 이건 무슨 경우래요? 페이팔에 무슨 문제가 생긴 것 맞죠? 예전에도 보안 관련해서 알 수 없는 이메일을
 67175
5 113
   어제부터 아버지가 개표 결과가 궁금하다고 해서 선관위에 들어가서 개표결과를 보려고 했더니 아래와 같이 덜렁 타이틀만 걸어놓아서 전 처음에 개표가 아직 진행이 안된 줄 알았는데 오늘 아침에 일어나서도 똑같이 이래서 한번 제목을 클릭해 봤더니 젠~장 아래에 조회조건을 선택할 수 있는 셀렉트 박스가 그제서야 나타나더라구요. 선관위도 다 공무원 월급 받고 일하는 조직일텐데 여당 행정부라서 국민들한테 개표결과를 제
 67175
6 190
   어제 회사에서 오는 길에 어머니를 만나 은행 일 보고 나서 길거리에 낱개로 1500원씩 파는 왕만두 4개를 사가지고 집에 와서 부모님은 한 개씩 드시고 저는 큰거 2개랑 저녁 식사 때 조미김과 고추멸치를 먹고 나서 며칠 전 책가위를 한 "팔자비법" 목차 한글 풀이한 거 괄호에다 한자 기재해 당일 복습 진도를 나갔는데 사이트에 업로드한 내용 보면서 공부하다가 하도 졸려서 마저 다 마치고 잠자리에 들었지만 제목에서 말씀드
 67175
12 193
   요새 계속 그런데 저번에 대한통운에 전화해서 문제점을 알려주는 과정에서 통화대기 중에 동그라미가 사라져서 상담사한테 마저 이 내용 전달하고 끊었는데 요새 또 다시 이 증상이 발생하고 있네요. 이 문제는 왜 고질적으로 약방의 감초처럼 발생해 저번에 인스타그램 앱 삭제했던 경우처럼 유저들 괴롭히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대한통운 아이폰13 앱 바탕화면 아이콘에서 빨간색 동그라미가 내용을 다 뒤집어 봐도 사라지
 67175
7 145
   제 방 베란다 쪽에 그 본체를 놓고 비가 오면 습기차서 본체가 고장나는데 하면서 걱정하는 꿈을 꿨네요. 벌써 오래 전에 분해해서 버린 그 본체를요. 또 일전에 저희 아파트 어느 분이 컴퓨터 점검 의뢰하실 때 팔았던 다른 본체 한 대도 이미 없는 상태인데 그 본체도 꿈에 나타났네요. 저를 거쳐간 본체가 아주 많은데 그게 이상하게 오늘 새벽에 깨어나기 전 꿈에 나타났다는 거지요. 사람이나 예전에 공부하던 시절이 꿈에 나
 67175
7 157
   처음에는 그려려니 했는데 수리비가 사실상 새 제품 구입 가격과 거의 나지 않아 좀 불합리하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봉천역 인근 서비스센터가 낙성대역 근처로 이사가고 교통편도 불편해 제가 8kg이나 나가는 무거운 것 들고 가는 게 부담이 돼서 누나가 우리집에 온 김에 간 거였는데 누나 말로는 우리 아파트 정문에서 한번에 가는 맞춤형 버스가 있다지만 배차 간격도 불확실해서 그곳 주차장도 없어서 주차하기 힘들다는데 힘
 67175
10 161
   이것 왜 그러냐고 고객센터에 전화해서 시정을 요구하면 그 사람들 통신회사에서 그러는 거라고 발뺌을 하는데 드랍박스 2단계 인증할 때 문자 메시지 오는 것 보면 정말 번개같이 인증 문자가 도착하는데 유료 서비스가 이렇게 메시지가 늦게 도착하는 건 굉장히 큰 문제가 있는데 최근에 메시지 배달 속도가 더 느려져서 정말 짜증이 날 정도입니다. 이것 다시 따지면 정 불만이시면 다른 회사 서비스 이용하라고 배째라는 식으
 67175
8 144
   아까부터 카톡 채팅창이 열리지 않는 증상이 발생하더니 조금 전 완전 먹통이 됐습니다. 그래서 스마트폰으로 카톡을 이용하면서 이 챗 게시판에 글을 작성하고 있는데 유플러스 인터넷이 한동안 이런 일이 없다가 오늘 크게 한번 터지네요? 혹 해커가 날라오는 메시지 받기 싫어서 네트워크를 먹통 만들어 놓은 건 아닐까요? ㅋㅋ 아무래도 그것 때문이라는 생각이...
 67175
2 130
   아래와 같이 "공적연금 소득공제액" 이란 1년 전체 소득에서 해당 공제액을 제하고 세액을 산출하는 중간 과정의 요소인데 소득이 적은 사람들은 소득구간 세율이 작기 때문에 그만큼 환급받아야할 세액이 적다는 것이고 그만큼을 당시에 안 돌려 받았어도 추후에 국민연금(or 노령연금) 받을 때 세금을 덜 내는 액수가 미미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ㅋㅋ 그래도 액수가 궁금해서 오늘 알아본 거였는데 아무래도 카톡 AskU
 67175
4 152
   http://삼성산주공.apti.co.kr 에다 관리사무소가 올린 마을 변호사 관련 이미지가 흐릿하게 보여서 방금 그쪽에 전화해서 다시 올려달라고 했더니 30분 있다가 연락 온 직원 말이 300dpi에서 600dpi로 해상도를 올려도 마찬가지로 그 정도 밖에 뚜렷이 안보인다고 해서 제가 1층 현관 앞에 게시된 종이 출력 게시물을 가져다가 제 L365 복합기를 이용, 600dpi 해상도로 한번 스캔해 봤는데 이게 보니까 원본 스캔 이미지 해상도는
 67175
8 569
   왜 지금 크롬 브라우저에서 이 에러가 뜨면서 트위터가 열리지 않나요? 헐~ Bad Message 어쩌구 저쩌구 나오는 것 보면 메시지가 업로드하기에 적절치 못하다고 판단해서 이렇게 나온 게 아닌가 싶기도 한데요. 왜 이런 메시지가 뜨면서 트위터만 열리지 않는지 여러분은 아십니까? MS 뉴엣지 브라우저는 똑같은 상황에서 현재 트위터가 잘 열립니다. ㅡ_ㅡ [오류 코드: RESULT_CODE_KILLED_BAD_MESSAGE] [img:왜_크롬에서_이_에러
 67175
5 470
   대표님 말은 요새 같은 어려운 시국에 서초구청이 돈이 튀는지 더 소중한 데 써야할 돈을 골목길 이면도로에 자전거 도로 만든다고 주차도 못하게 길을 파헤치고 콘크리트 공사하는 게 도무지 이해가 안간다고 해서 제가 아까 출근하고 나서부터 다다다다 시끄럽게 콘크리트 부수는 공사를 하고 있더니만 그것 때문에 그런 거냐고 반문하고 나서 정말 그러네요 대로변도 아니고 골목길 이면도로에 왠 자전거 도로냐고 아주 나쁜 놈
 67175
4 126
   헐~ 유튜브에서 요새 가끔 이런 영상 올라오는데 이렇게 안 위험한 은행 없는 걸로 은행 위험 조장하는 의도가 무엇인지 너무 속보이네요.(주: 아마도 조회수 올리기 목적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런 영상이 추천 영상으로 올라온다는 게 유튜브가 요새 이상해졌다는 반증이 아닐런지... ㅡ_ㅡ 너무 무책임하네요. 일부러 시중 은행들 위기로 몰아가겠다는 뜻인지 이런 영상은 좀 안봤으면 좋겠습니다. 역시 유튜브는 뭔가 위험한 구
 67175
6 269
   이렇듯 시간이 물새듯이 막 빠져나가는 것 같아 은근 걱정이 되기도 합니다. 어제 자다가 자정 넘어서 깨어 친구 건네 줄 일체형 컴퓨터 켜서 좀 사용해 보고 새벽까지 제 사이트 "컴퓨터 관리대장" PHP 게시판 역슬래쉬 표현 안되는 것 소스 고치느라 잠을 못잤는데 낮잠 약간 자서 좀 낫지만 아까는 엄청 피곤했었습니다. 그렇게 오후 시간이 비몽사몽 간에 다 흘러가 버렸네요. ㅡ_ㅡ 뭔가 시간을 계획성 있게 보낼 필요가 있다
 67175
7 194
   관련기사 - https://news.nate.com/view/20230830n06747?mid=n0600 아이팟터치4세대, 아이폰6, 아이폰SE 2세대 사고나서 일주일 내 환불, 아이폰13 까지 사용하고 나니 애플의 정체성이 좀 이해가 간다. 사용감은 좀 맛나지만 구체적인 디테일로 들어가면 많이 사용하는 기능에 고의인지 아닌지 깐작깐작 괴롭히는 버그가 상당히 많고 결정적인 게 볼륨 크기나 특정 메뉴 보임, 특정 기능 사용에 있어 사용자 스마트폰을 임의대로
 67175
7 194
   두유 96개를 주문 결제 완료하고 나서 "○○○○○○○ 상품 주문결제 완료했으니 확실한 제품 보내주세요" 라고 판매점에 한번 더 배송관련 절달사항을 적어 해당 상품 "문의하기" 란에 남겼는데 이게 [그림1]과 같이 쿠팡 AI에 의해 판매점에 전달되지 않고 어느 위치로 문의하라는데 거길 가봤는데 거긴 FAQ만 잔뜩 나와있지 따로 배송관련 전달 사항을 말할 수 있는 곳이 아니라서 뭔가 이상해서 바로 쿠팡 고객센터에 전활 해
 67175
10 342
   윈도우즈10은 자체 보안 프로그램이 랜섬웨어나 악성코드를 방지한다고 많이 홍보하지만 인터넷에서 다운받은 프로그램을 계속 설치하다 보면 이렇듯 수많은 램상주 프로세스들이 상주가 되면서 윈도우즈 시작시 메모리에 로드가 되고 보시는 것처럼 실시간으로 이 놈들이 CPU 처리 속도를 사용하면서 공간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평소 이 놈들이 무슨 역할을 하는지 등 유심히 살펴봐야 하는데 이게 숫자가 많아서 제대로 파악하
 67175
9 687
   오늘 친구 일체형 컴 모델 VD960-UX30K 의 기존 HDD 750GB를 SSD로 교체할 수 있는지 부탁을 받고 오늘 이걸 밑판의 나사를 풀어봤는데 mSATA 라고 다른 방식의 SSD를 장착할 수 있게 돼 있는데 반해 정작 750GB 도시바 HDD는 보이지 않아서 추후에 LG 고객센터에 전화해서 도시바 HDD를 SSD로 교체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문의해 볼 예정인데 다시 밑판을 끼고 나사를 조이고 나서 부팅해 보니 윈도우즈7가 정상적으로 단박
 67175
7 160
   꿈에 얘네들이 국회의 국회의원들이 모여서 투표를 하여 결정을 하는 현장처럼 뭔가 각 가구주들을 소집해 일정 쿼터의 지분을 모아 그 재난 복구에 사용할 충당량을 만들어 그걸 해소하는 말도 안되는(?) 특이한 제도를 목격했고 한참 있다 우리나라나 미국의 자본주의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그 메커니즘도 아울러 떠올리게 하는 꿈도 꾸었는데 그건 해당 나라의 구성원이 일을 하면 정부에서 돈이 나오고 그 돈을 가지고 구성원이
 67175
5 302
   이 자식들 아래와 같이 어떤 계정과 통합할 건지도 안내하지 않고 무작정 통합회원 좌측에 보이길래 그것 클릭하고 나서 3개 인증 방법 중 2번째 공동인증서 인증을 선택했더니 모듈을 설치하라고 떠서 설치하고 났더니 계속 설치하라고 떠서 국회 홈페이지 담당한테 전화했더니 재부팅하라고 해서 재부팅 후 통합회원 전환 인증에 성공하긴 했는데 뉴엣지 브라우저를 실행할 때마다 에러코드 안내 팝업이 떠서 이것 제거 방법 안
 67175

[1][2][3][4][5][6][7][8][9] 10 ..[11][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pooh長

서울 관악구 호암로 399, 308동 403호 TEL: 02-883-5482
CopyRight©Y.C.Lee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7.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