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칼럼 챗 게시판

       안녕하세요 네티즌 세상을 위하여... 입니다. 이곳은 이 사이트를 방문하는 여러분들 끼리 사용할 수 있는 자유로운 채팅방입니다.
      어떤 대화 주제도 좋습니다. 재미있고 유익한 시간을 만들어나가요. ^^




Total article 270 :  1 page / total 11 page  Login  Join  

1 [2][3][4][5][6][7][8][9][10]..[11][다음 10개]

images subject name vote hit
41 604
   1. 형이 윗몸일으키기 하다가 허리 삐끗할 수 있다고 조심하라고 해서 매일 같이 이 운동하면서도 나도 혹 그러지 않을까 평소 좀 몸을 관찰하면서 하고 그랬는데 오늘 생각이 나서 이렇게 관련 내용을 언급해 봅니다. TV에서도 이 내용이 나왔는데 우습게 생각하다가 큰 코 다칠 수 있으니까요. 대체 운동을 찾아야 하는데 뭐가 좋을지 딱히 생각나는 게 없네요. ㅡ_ㅡ; 2. 요새 매일같이 듣는 윈앰프 선곡한 음악 듣다가 어제 한
 67175
21 753
   노란색 사각형 보시면 알겠지만 예전에 21H2 윈도우즈10에도 설치가 됐던 업데이트인데 22H2 용이 설치되고 나서 갑자기 브라우저 열리는 느낌이 엄청 무겁습니다. 뭔가 누덕누덕 코드를 덧붙인것 같은데 업데이트 되고 나서 이러니 썩 기분은 좋지 않습니다. 이 본체가 사양이 낮지 않아서 평소 빠릿빠릿해진 느낌이 있었는데 이 업데이트 때문에 상당부분 그 느낌이 사라져 버렸습니다. ㅡ_ㅡ 어떤 업데이트를 했길래... 업데이
 67175
21 429
   저도 어떤 세계정세 유튜브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에 낚였는데 AI 음성에 온통 미국 찬양, 반중/반러 내용 가지고 나중엔 미국이 일본을 경계하면서 한국과 친해질 거라는 중간 결론을 도출하면서 나머지 재미없는 국제 정세 내용을 떠드는 걸 봤는데 이미 좀 시간이 지난 미래학자의 내용인 듯 했고 기분이 나쁜 건 제가 이런 낚시성 동영상 미리보기 제목을 보고 낚였다는 사실인데 정작 동영상은 자신들이 전달, 주입하고 싶었던
 67175
20 439
   이게 뇌 쪽에 미세한 모세혈관이 터졌는지 약간 찌릿한 느낌이 들었고 일전에도 잠깐 언급드렸지만 요새 등산 운동을 안한지 4개월 20일이 훨씬 지나서 그동안 왕복 36분 출퇴근길을 걷고 집에서 근력운동 및 스트레칭을 꾸준히 해주었지만 역시 음식 조절은 잘 못해서 많이 먹고 짠 음식도 가리지 않고 뷔페식당 등에서 남김없이 다 먹었기 때문인지 뇌혈류 이상 전조 증상 같은 게 간혹 이렇게 느껴진 것 같았고 어차피 현 상태
 67175
18 492
   굉장한 불편함입니다. 크롬이 요새 이상해져서 파이어팍스 브라우저를 이용하고 있는데 이런 불편함이 있어서 안좋네요. 예전에는 없었던 불편함인데 이렇게 업데이트된 파폭에서 그러네요. ㅡ_ㅡ
 67175
15 377
   관심있는 분들은 비밀글이나 제 연락처로 연락이나 문자 메시지 부탁드립니다. 이윤찬(HP: 010-8283-5482) 지금 일하고 있는 데가 있긴 한데 필요할 때마다 시간당 알바를 해주는 형식이라 시간이 너무 많이 남아 이렇게 추가 일자리 구합니다. 재택근무는 특성 상 급여는 주3일 하루 3.5시간 근무 기준 실수령액 월급 100만원이나 2주마다 주급 50만원 선불, 아니면 일전에 잠깐 동네 교수님 일 해줬던 때와 똑같이 시간당 21,200
 67175
12 385
   누구 사주를 받은 건지 계속 엉뚱한 소리를 하네요. 고속도로 지하화를 할 것 같으면 차라리 그 돈으로 열차를 깔지 위험한 고속도로 지하화를 왜 하는지 이 정권이 기획을 한 거라면 정말 철퇴를 맞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처음 이 기획 보도를 접하고 얘네들이 무슨 소리를 하는지 제 귀를 의심할 정도였네요. 헐~ ㅡ_ㅡ
 67175
12 243
   자꾸 KDI 운운하면서 연금 납입요율 올려야 한다고 어용방송 대변자 노릇만 하는 방송 TV 처분하여 시청료 납부 하지 말아야 합니다. 오늘 아침만 여러번 이런 방송을 했는데 이 자식들은 애초에 정부가 국민연금 만들 때 약속했던 보장을 계속적으로 지키지 못하고 납입 요율을 중간에 변칙 올린 것에 대한 언급은 안하면서 또 거기에 대한 책임은 어떻게 지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안하면서 기금만 고갈된다고 떠들고 앉았
 67175
9 105
   엄청 심각한 상황 인식을 느끼게 만듭니다. 즐겨찾기는 내가 모아 놓은 건데 아무리 크로미움 브라우저가 무료라고 해도 즐겨찾기 기능을 이렇게 만들어놓을 자유와 권리는 없습니다. ㅡ_ㅡ 이것 완전 소송감인데 누구 하나 이 문제 가지고 문제를 제기하는 사람이 없으니 큰 일 입니다. 이것 아마도 정치권이나 정보 당국의 묵인 하에 이 크로미움 개발자들이 계속 만행을 저지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니면 그들과 협작해 세계
 67175
8 206
   https://blog.naver.com/gdvisual/223277288131 여기 블로그에 해당 차단 해제 방법이 말미에 나와 있는데 이 글 작성 날짜가 링크 열어보시면 알겠지만 2023년 11월 28일이라서 비교적 최신의 정보인데 이렇게 구글이 장난을 치고 있더라구요. 저도 이 차단된 유튜브 해제 방법을 모르고 있다가 영 모르겠어서 인터넷에서 찾아본 거였는데 이재명 관련 유튜브를 차단했던 분들은 이상하게 그 이후로 일절 이재명 관련 유튜브가 왜
 67175
46 235
   명왕성에 하트가 그려져 있다는 말을 예전에 언뜻 들은 적 있는데 오늘 관련 유튜브가 떠서 다시금 상기하다 보니 새삼스럽게 왜 하필 명왕성일까 하는 생각이 들어 이렇게 여러분께 트윗을 날립니다. 제일 빛이 없고 어두운 행성 명왕성! 크기도 작아 행성 축에도 못 낀다는 말도 있는데 신기합니다. 나름 상상의 나래를 펴지만 명왕성이 이상하게 저를 닯았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ㅋㅋ 믿거나 말거나. 명왕성 다음으로 발견되는
 67175
41 105
   헐~ 오드로이드-M1 우분투 20.04.6 LTS Kubuntu GUI 버전에서도 작업표시줄 창 4개 열려 있는 게 제대로 각 창이 한 개 씩 선택이 안되면서 마우스 반응이 없는 현상이 발생하는데 보니까 마우스 동작이 한꺼번에 한참 있다가 실행이 돼서 이상해서 이 포스트를 트위터 글쓰기 창에 써내려갔더니 이상하게 CPU 동작이 느려진 것처럼 타이핑이 엄청 느려서 하도 이상해서 자원을 많이 잡아먹고 엄청 소스가 느린 것으로 평소 파악이
 67175
40 70
   어머니, 어제 아버지가 집에서 시골 고향 앞 집 이웃으로부터 거기 마루에 불이 켜져 있다는 전활 받고 아버지 말이 거기에 사두었던 떡을 누가 먹으러 들어갔나 보더라고 한 소리를 꼬투리 잡으면서 형한테 니 아버지 자꾸 엉뚱한 소리한다고 치매 걸렸나 보더라고 저번에 윤찬이랑 시골 한식 제사 갔다 올 때 둘이 올라 올 당일 저녁부터 마루에 불 켜져 있었고 문도 잠겨 있었다는데 누가 들어왔다고 한다고 그 얘기를 저도 듣
 67175
39 160
   조금 전에 팔자비법 정리하는데 그 뉴스가 나와서 대번에 그런 생각이 들었는데 이게 전 고졸 국민들 환심을 사려는 어용 언론의 조작질 같아서 기분이 나빴네요. 요새 대부분이 대학을 졸업하는 세태에서 왜 이런 고졸 출신을 마치 대단한 대우라도 하는 것처럼 TV에서 말하는 꼴이 우습다는 거죠. 그것도 공무원이 되려면 그 알량한 공무원 시험을 치뤄야 하는 현실에서요. ㅋㅋ 물론 기존에도 고졸이 공무원 시험을 치러 합격하
 67175
39 134
   업데이트를 해줘도 아래와 같이 보이면서 FileZilla 업데이트 내역이 번역이 안되는데 이거 왜 그런건가요? 뭔가 DeepL의 실행을 방해하는 보안 문제 같은데 아직 얘네들이 이걸 해결한 앱을 배포하지 못한 것 같네요. ㅡ_ㅡ [그림1] [img:DeepL_앱이_갑자기_모래시계가_보이면서_번역이_안돼_업데이트를_해줬는데_마찬가지네요_어떤_앱_실행_보안_문제인가요.png,align=,width=1920,height=1080,vspace=0,hspace=0,border=1]
 67175
38 64
   꼭 주4일 근무제 찬성하면서 공백 근무시간에 일자리를 나누는 건 반대하는 매우 이기적인 모양새를 보이고 있어서 불쾌하네요. 왜 의료계는 이런 이율배반적인 행동을 보이나요? 정부도 마찬가지구요. 의료서비스가 주말이나 휴일, 야간 등 이렇게 공백이 생기는 걸 정부와 의료계가 서로 합의한다고 한다면 당연히 의사를 증원해 그 공백을 메우는 게 합리적이고 올바른 처사 아닌가요? 왜 의료계와 정부는 그렇게 하지 않는건가
 67175
37 215
   제목 그대로 윈도우즈10 뉴 메일(뉴 메일 아웃룩 프로그램) 앱 실행하고 나서 하나포스 메일 비번 입력하라고 좌측에 사용자 아이콘 보여서 정작 암호를 쳐넣으면 메일함을 열 수 없고 설정에 가도 계속 Sign-In Required 라고 뜹니다. 아래 [그림1]에서 보시다시피 설정 팝업에서 좌측 General(일반) 탭을 클릭해도 입력한 암호를 설정을 완료하는 필드가 보이지 않고 우측 Email Accounts를 봐도 계속 Sign-In Required 라고만
 67175
35 154
   대번에 들은 생각이 제 우분투를 들여다 볼 수 있는 권한을 가진 누군가가 제 우분투에서 따로 설정이 먹히지 않도록 10분 유휴 시간 뒤에 잠금 화면이 동작하지 않게 만들어놨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자꾸 그런 의심이 드는데 가끔 모니터 모드 셀렉트를 해서 우분투로 가보면 제가 건드리지도 않았는데 화면이 4개로 분할돼 있는 경우도 있고 결정적으로 아까 말씀드린 [에너지 절약 > 10분 후 잠금] 설정이 먹히지 않아 늘 그
 67175
34 83
   카카오톡이 카톡 프로필에서 상대방의 카카오스토리를 열어볼 수 있는 버튼을 없애버린 건 무얼 의미하는 걸까요? 한마디로 카톡 당사자들 끼리의 소통을 막겠다는 건데 이건 네트워크 시대의 트렌드에 정면으로 위배되는 거잖아요. 왜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석연치 않은 이유가 숨어있을 거라고 봅니다.
 67175
34 79
   여기선 돈으로 살 수 없다고 돼 있는데 몇몇 호르몬 같으면 활성화시키는 약은 있을 겁니다. ^^; 내용이 좋아 이렇게 갈무리 해봅니다. 근데 한가지 쾌락물질 도파민이 혈액 순환에 좋다고 했는데 경험상 스트레스를 받으면 뒷골은 좀 댕기더라구요. ㅋㅋ ============================= 🛑신비의 약은 마음에있다 몸에 좋은 10대 건강식품은 토마토, 브로콜리, 귀리, 연어, 시금치, 견과류, 마늘, 머루, 적포도주, 녹차다.
 67175
32 133
   일전에 도시바 4TB 구입에 관해 언급한 이후부터 계속 그랬기 때문에 제가 그 의심을 하는 겁니다. 미국의 입장에선 도시바 외장하드의 인기가 높아져 판매가 늘어나면 자국의 외장하드 판매가 줄어들 것이라는 위기 의식이 존재하는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윈도우즈10이 저지른 행태를 지켜보면 그럴 가능성이 없는 건 아닙니다. 아주 나쁜 놈들이죠. 전 도시바를 미워하지 않습니다. 예전에 도시바 노트북도 사운드가 잘 인식되
 67175
32 169
   아래 [그림1]의 덧글 상하 스크롤 부분인데 본문 스크롤도 현재 그렇습니다. 왠지 크롬의 기능 안정성이 갈수록 떨어지는 것 같아 기분이 나쁘네요. 저번에 카트목록 전체보기도 뭔가 알 수 없는 onload 동작 시간 측정으로 저한테 엄청 의심을 받았잖아요. 이런 것들이 저로 하여금 자꾸 크롬이나 이런 PHP 등을 의심하게 만드니까 문제가 되는 것 같습니다. 원인을 찾는 데도 당연히 의심을 하기 시작하니까 오래 걸리구요. ㅡ_
 67175
31 71
   한 14분 기다림 끝에 겨우 통화를 할 수 있었는데 아까 제가 챗 게시판에서 말씀드렸던 "아이폰 바탕화면에 국민은행 앱 빨간색 동그라미가 표시된 이후 앱 내 알림 섹션에서 표식 보이지 않는 문제" 언급하고 나서 곧이어 최소 iOS 지원 버전에 관한 이야기를 꺼냈는데 제가 아이폰6를 사용하고 있는데 이렇게 최소 지원 버전을 상향해 버리면 어떻게 하냐고 하니까 어쩔 수 없다고 해서 제가 홈버튼이 고장 난 아이팟터치4세대도
 67175
29 224
   근데요 왜 bitly 단축 url 생성 안돼요? 누가 좀 알려주세요. 너무 노골적으로 중간에 방해하는 건 아닌지 조금 전 트윗과 페이스북 url 도 제가 내용 일부와 해당 포스트 url을 결합해 내용을 작성했는데 불만이 있으면 덧글을 다세요. 솔직한 생각과 함께... ㅋㅋ 자꾸 반칙을 사용하지 마시구요. 이하 내용 없습니다.
 67175
28 203
   1. 이게 기존 윈도우즈98에 대한 네트워크나 커널 취약점을 타고 온 악성 코드 때문인지 MS가 일부러 그랬는지는 모르겠지만 암튼 그래서 제 사이트 열어서 뭔가 테스트를 해보려다 포기하고 그냥 본체 끄고 나왔습니다. ㅋㅋ 아시겠지만 그럴 땐 Ctrl+Alt+Del 눌러 작업관리자를 띄운 다음 익스플로어6을 종료해야 다시 익스플로어를 실행할 수 있습니다. 2. 이전 챗 게시판에서 bitly 단축링크를 생성하려고 하면 백지가 보이면
 67175
12 129
   참고글 - https://glowworm.tistory.com/31 여기서 설명하는 대로 윈도우즈10 부팅 후 아래 절차대로 진행하면 기존 IDE로 셋트돼 있는 SATA 모드를 AHCI 모드로 셋트하실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근데 이상하게 이렇게 진행해서 정상적으로 셋팅을 마쳤는데 [그림1]과 같이 장치 관리자를 보니까 이게 AHCI 드라이버가 셋팅이 돼 있지 않더라구요. 이건 뭡니까? 윈도우즈10이 제 본체에 이 드라이버 설치를 막고 있는 건가요? 그
 67175
12 193
   요새 계속 그런데 저번에 대한통운에 전화해서 문제점을 알려주는 과정에서 통화대기 중에 동그라미가 사라져서 상담사한테 마저 이 내용 전달하고 끊었는데 요새 또 다시 이 증상이 발생하고 있네요. 이 문제는 왜 고질적으로 약방의 감초처럼 발생해 저번에 인스타그램 앱 삭제했던 경우처럼 유저들 괴롭히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대한통운 아이폰13 앱 바탕화면 아이콘에서 빨간색 동그라미가 내용을 다 뒤집어 봐도 사라지
 67175
12 663
   아래와 같은 증상 브라우저에서 발생하는 것 여러분은 경험하지 않으셨나요? 평소에도 브라우저 페이지뷰에서 해당 트윗 위젯이나 페이스북 위젯이 안보일 때가 있는데 오늘도 그러네요. 이 때 해당 트워터나 페이스북 홈페이지는 정상적으로 잘 열리는데 이럽니다. 오늘 무슨 일 있는 것 아니죠? ㅡ_ㅡ [img:가끔_브라우저에서_페이스북_위젯이_안보이는데_이것_왜_그럴까요.png,align=,width=1280,height=1024,vspace=0,hspace=0
 67175
12 382
   이게 2초나 남았는데 보행자 신호등이 빨간색으로 변하는데 아주 제가 황당하더라구요. 이게 차량 신호에도 이렇게 잔여 시간을 놓고 사기를 치는지 잘 모르겠지만 공정을 기해야할 경찰서 교통신호 체계가 이렇듯 경찰관 머릿속에 탑재한 잣대로 임의로 설정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굉장히 뭔가 혐오스럽고 이해가 안된다는 거죠. 일전에도 차량 정지 신호가 떨어진 후 15초나 늦게 보행자 신호가 떨어지지 않아 제가 관련 포스트
 67175
11 58
   1. 그래서 이땐 ARM 파폭 브라우저 유튜브 페이지의 주소 표시줄을 한번 클릭을 해야 하는데 이것 평소 계속 그러다가 이 게시글을 쓰려고 했더니 증상이 또 재현이 안됩니다. ㅋㅋ 이 증상을 평소 가만히 관찰해 보니 정상적인 그래픽 칩셋 드라이버 동작이 아닌 게 보통 그래픽 드라이버는 각 페이지 별 시각 프레임 상태를 램에다 시시각각 저장해 놓는데 이건 제 사이트와 유튜브 간에서만 주로 발생하는 문제라서 너무 속보이
 67175
10 197
   이렇게 제가 불끄고 자다가 웃는 모습을 만약 누가 보았다면 100% 실성한 사람처럼 보일텐데 깨어서 문득 들은 생각이 25년 전과 19년 전에 의사한테 약 줄여달라고 해서 약을 계속 적게 먹으면서 지내다가 망상이 도져 형 박사학위 졸업식 때와 이곳 아파트에 이사오기 전 살던 주택에서 서쪽으로 가본다고 돌아다닐 때 종국에는 부모님이 경찰에 붙잡힌 저를 기차를 타고 같이 데려온 적이 있는데(주: 이건 형 박사학위 수여식
 67175
10 237
   오전에 출근하기 전 MS-6564 메인보드에 달린 랜 선은 E4500 CPU, 2GB 램 본체 XP에 연결하고 회사 갔다가 퇴근하고 나서 USB 2.0 무선 랜 모듈을 MS-6564 메인보드, 512MB 램 본체 USB 포트에 연결해 테스트를 해보았는데 예전에 https://bit.ly/3rUVSWa 이 게시글에서도 언급드렸지만 이 오래된 메인보드는 USB 포트에 뭐를 꼽으면 전혀 인식이 안됐기 때문에 전 이 메인보드에다가 꼽아서 쓸 더 이상의 공유기 남는 랜 선이 없
 67175
10 161
   이것 왜 그러냐고 고객센터에 전화해서 시정을 요구하면 그 사람들 통신회사에서 그러는 거라고 발뺌을 하는데 드랍박스 2단계 인증할 때 문자 메시지 오는 것 보면 정말 번개같이 인증 문자가 도착하는데 유료 서비스가 이렇게 메시지가 늦게 도착하는 건 굉장히 큰 문제가 있는데 최근에 메시지 배달 속도가 더 느려져서 정말 짜증이 날 정도입니다. 이것 다시 따지면 정 불만이시면 다른 회사 서비스 이용하라고 배째라는 식으
 67175
10 342
   윈도우즈10은 자체 보안 프로그램이 랜섬웨어나 악성코드를 방지한다고 많이 홍보하지만 인터넷에서 다운받은 프로그램을 계속 설치하다 보면 이렇듯 수많은 램상주 프로세스들이 상주가 되면서 윈도우즈 시작시 메모리에 로드가 되고 보시는 것처럼 실시간으로 이 놈들이 CPU 처리 속도를 사용하면서 공간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평소 이 놈들이 무슨 역할을 하는지 등 유심히 살펴봐야 하는데 이게 숫자가 많아서 제대로 파악하
 67175
9 97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그래도 이번에 국민들을 위해서 복안을 내놓은 것 같은데 언론에선 왜 갑론을박? 이라고 표현하나요 헐~ [그림1] [img:민생지원금을_차입해_주는_것도_아닌데_왠_갑론을박_ㅋㅋ.png,align=,width=1920,height=1080,vspace=0,hspace=0,border=1]
 67175

1 [2][3][4][5][6][7][8][9][10]..[11][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pooh長

서울 관악구 호암로 399, 308동 403호 TEL: 02-883-5482
CopyRight©Y.C.Lee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7.12.13.